티스토리 뷰

영등포 타임스퀘어에는 수많은 음식점이 있지만, 분위기가 북적거리지 않고 조용하고 음식도 먹을 만하면서 오랫만에 만난 친구와 죽치고 앉아 얘기 할만한 곳을 찾기가 의의로 쉽지 않다. 내가 즐겨찾는 곳은 4층의 식당가 중 태국 음식점 아한타이나 3층의 매드포 갈릭 그리고 1층의 Park & 느리게 .. 요렇게 세군데 뿐이다. 타임스퀘어 쪽이 여의치 않으면 매리어트 호텔의 모모카페를 가끔 가기도 한다. 

그중에서 파크앤느리게(Park & 느리게..)는 이름에서 짐작하듯이 슬로우푸드를 콘셉으로 한 카페 겸 레스토랑이다. 음식이 아주 맛있는 최상급이라고 하긴 어렵지만, 북적이는 타임스퀘어의 가장 구석진 자리에 위치해 찾기도 쉽지 않은 최적의 입지 때문에 무척 조용한 카페 겸 레스토랑이라 친구를 만날 때 자주 찾는 곳이다. 인테리어가 모던해서 그런지 연예인들 인터뷰 할때 자주 이용한다고 한다.

사실 이날은 시저 샐러드와 파스타를 먹고 싶었다. 무라카미 하루키의 '채소의 기분, 바다표범의 키스'라는 책에서 시저 샐러드에 대한 글을 읽고 아삭아삭한 로메인 상추의 식감을 느끼고 싶었는데 결국 나온 것은 아가씨처럼 싱싱하긴 커녕 소스로 범벅이 된 푹 절은 시저 샐러드여서 조금 실망했다. 뭐 그러나 좋은 친구와의 브런치 미팅이니 뭐 이정도는 참고 넘어가기로 한다. 그래도 식전빵와 피클은 합격점.

간단한 요리일수록 섬세함이 필요한 법이다.
먼저 무엇보다 시저스 샐러드에는 아가씨처럼 싱싱하고 신선한 로메인상추가 필요하다.
토핑은 크루통과 계란노른자와 파르마산 치즈로, 간은 질 좋은 올리브유, 다진 마늘, 소금, 후루, 레몬즙, 우스터소스, 와인비네거로, 이것이 정통 레시피다. 어떤가. 상당히 담백할 것 같지 않은가. 
-p.50 시저드 샐러드 중에서 

스파게티도 18,000원~23,000원선으로 그리 착하지 않지만, 신선한 식재료를 아낌없이 사용한 느낌이 들어서 당장 입맛에 화려하게 당기진 않아도 뒷맛은 개운한 편이었다. 

평일 10시 30분 ~16시까지는 20~30%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있고, 조만간 브런치 메뉴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하니 기대해보자. 내가 간 날은 평일이었는데도 점심 코스가 없어져서 커피를 따로 시키려니 넘 비싸서 식사를 하면 차 값은 할인해주지 않냐고 투덜댔더니 2잔을 무료로 서비스해줬다. 올레~ 

입구의 모습

 마치 맨하탄의 도심같은 느낌이 들게하는 벽면 장식

시원한 느낌의 오픈 키친(이거나 혹은 조금 시끄럽기도 하다.)

 천정이 높고 구조물이 이국적인 느낌을 준다


소스에 푹절어 신선하지 못해 아쉬운 시저 샐러드

파스타의 맛은 그럭저럭..재료는 아낌없이 쓰는데 다소 밍밍하달까. 그래도 데코레이션은 멋지다

팥빙수 먹으러 정은씨와~

 아줌마들끼리 데이트

여의도 공원에 놀러간날

 

여름이 가면 이 분수도 끝이 나겠지

 

자~ 이제 가을로 출발~~


역시 이제 난 맛집 블로거로 나서야 할듯하다....



파크앤느리게 / 양식레스토랑

주소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4가 441-10번지
전화
02-2638-2438
설명
이름처럼 슬로우 푸드를 컨셉으로 한 곳
지도보기


[이전 글]

2012/09/04 - [My Story] - 홍대에 어울리는 센스 밥집 '이런 된장'
2012/08/15 - [My Story] - [강남역] 유기농 셀프 이탈리안 레스토랑, '바피아노'
2012/08/04 - [My Story] - 양념 연탄구이로 유명한 제주 상록식당 강추
2012/07/02 - [My Story] - 요즘 뜨는 '넝굴당'의 그곳, 블랙 스미스를 다녀오다
2012/06/16 - [My Story] - 제대로 즐기는 멕시칸 그릴, 온더보더 타임스퀘어점
2012/06/02 - [My Story] - [합정] 개성있는 일본식 선술집, 맛있는 교토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4가 441-10 | 파크앤느리게 타임스퀘어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