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Life Journey

오후 네시의 평화

미돌 2009.07.07 15:42

'오후 네시의 희망' - 기형도의 시
'오후 네시의 평화' - 조병준의 산문집

오후 네시에는 아주 특별한 감성이 있다.
오후 네시는 오후 세시나 오후 다섯시보다 조금 더 세밀하고
높은 밀도를 포함하고 있는 것이라고 누군가가 말했다.

평소 오후 네시에 난 무얼하고 있나.
평일의 오후 네시는 어딘가 기운이 쏙 빠지는 시간이다.
서둘러 출근하여 반나절 일을 하고, 점심을 먹고, 두세 시간 일에 열중하다가
문득 정신을 차려보면 시계는 오후 네시를 가리키고 있는 적이 많다.

이 시간쯤에는 허덕거리던 하루 일과를 돌아보고 진한 커피 한잔이나
동료들과 향기로운 차 한잔을 마주하고 싶어지는 시간이기도 할 것이다.
이 시점의 시간은 천천히 느릿느릿, 흘러간다.

오후 네시에는 희망이 있고 평화가 있다.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
  • 프로필사진 저도 오후 4시의 평화를 즐겨 봤으면 좋겠습니다..
    보통은 폭풍 마감 시간;;;;
    2009.07.07 17:13
  • 프로필사진 Fallen Angel 오후 4시에 운전을 하고 있었습니다..~.~;;; 2009.07.07 23:10
  • 프로필사진 김준 오후 네시라는 시간이 저 스스로
    뭔가 있을거 같으면서도 생각하지 못하는... 애매한 시간이었는데
    저렇게 정의를 내려주시니 앞으로의 네시는 굉장히 특별해질거 같아요.
    2009.07.07 23:19
  • 프로필사진 신난제이유2009 오후 4시에 화장실서 아픈 배를 잡고 있었나? 2009.07.09 16:40 신고
  • 프로필사진 Jamie 평소 오후4시라면 한창 리포트를 작성하거나 다음날 업무를 준비하고 있을 시간이네요. 그렇지만 오늘 오후4시는 특별히(?) 관람하고픈 전시회에 가려고 해요. :) 기형도 선생님의 시 내용대로 희망과 고요한 평화를 느껴보는 시간을 맞이해야겠어요. 2009.07.10 11:18
  • 프로필사진 영민C 직장에서 가장 많이 키보드를 두드리고 있을 시간이기도 하면서 또한 하루중 우연히 시계를 쳐다보게 되는 시간대 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 간혹 4시 44분인 경우를 보면서 놀라기도... ^^; 2009.07.10 22:49
  • 프로필사진 영민C 저는 10출, 7퇴인데 4시 퇴근이시라... 왕부럽이네요. ㅎㅎㅎ. 2009.07.12 14:48
  • 프로필사진 月下 가장 졸리는 시간이군요.. 오후 4시에서 5시 사이. 2009.07.19 22:00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