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난 4일 전자신문에서 주최하고 조시 버노프가 기조 연설자로 참가한 '온라인 비즈니스 전략 콘퍼런스'에 때맞춰 어제는 때마침 연합뉴스가 시카고 AP를 인용한 기사가 하나 보도되었다. 

대기업들, 소셜미디어에 점차 관심 연합뉴스 2009.09.07 오전 11:00

이 기사는 포드나 코카콜라와 같은 글로벌 100대 브랜드의 다국적 기업들이 기업 이미지 개선 등을 위해 점차 소셜 미디어(Social Media)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는 내용이었다. 주목할 만한 것은 이들이 소셜 미디어를 마케팅이나 판촉의 수단으로 이용되는 것을 경계하고 있다는 점이다. 소통의 힘은 믿지만 구매를 강요해서는 안된다는 말이다.

이 기사는 그라운드스웰의 공동저자인 쉘린 리(Charlene Li)가 독립해 창업한 Altimerter Group과 wetpaint에서 공동으로 조사 발표한 ENGAGEMENTdb 리포트를 기준으로 발표된 내용이다.  

평가 기준은 참여의 양(채널 수) 뿐만 아니라 대화의 질도 중시했으며, 작게 시작해 지속적으로 꾸준히 하는지 여부를 보고 판단했다고 한다.
 
이를 받아쓰고 있는 소셜 미디어에 대한 매체의 시각도 각양각색이다. 그렇다면 한국 기업들은 소셜미디어에 관심이 있을까? 아니면 눈을 뜨고 있을까? 글쎄요....한국에서도 실질적으로 소셜미디어가 확산되려면 저런 실증적인 데이터를 확보하려는 노력이 선행되어야하고 이를 바탕으로 내부 경영자들을 설득할 수 있는 논리를 마련해야한다. 언제나 그렇지만 막연한 기대나 환상은 금물.

코카콜라 소셜미디어 책임자의 말이 인상적이다.

애덤 브라운 코카콜라 소셜미디어 책임자는 기업에 대한 이해 증진과 이미지 개선, 오해 불식 등을 위해 소셜 미디어를 이용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알려진 브랜드로서 사람들이 우리를 놓고 이러쿵저러쿵 말을 할 경우 응대를 해줘야 할 의무와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역시 1등 브랜드는 그냥 만들어진 것이 아니었다 -,.-
이제 우리는 뉴스의 기사보다는 지인의 한 줄 트위터에 더 신뢰를 보내는 시대에 살고 있는 것이다.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
  • 프로필사진 Maxmedic 미도리님 다녀오셨나보네요. 후기가 차츰 올라는오게 재미있었을것 같다는..
    과거에는 사람들이 나를 오해를 할 권리가 있고, 나는 거기에 반드시 해명해야 할 필요는 없다. 라는 주의였다면 요즘에는 조그마한 오해가 엄청난 루머와 파급력을 낳기 때문에 초기에 해명해야 될 뿐만 아니라, 동시에 우리는 이러이러한 기업이다 라는 것을 어떠한 방법으로든 사람들에게 보여주는게 필요한 것 같아요.
    2009.09.08 21:17
  • 프로필사진 Maxmedic 와~ 미도리님 빠르세요. 저는 아직도 못 봤다는^^;;; 2009.09.08 23:23
  • 프로필사진 어라 동감입니다. 정말 그런거 같아요. 트위터의 한마디나 뉴스나 기사라고해서 그런 지인들이 링크해주는 것에 대해 신뢰도는 기존의 뉴스에 비할바가 안되는거죠...게다가 트위터 보고 기사쓰는 기자들을 보면 더더욱 ㅎ 2009.09.09 10:08
  • 프로필사진 박정환 http://jameschung.kr/1702

    안녕하세요. RSS 구독자 박정환이라고 합니다.

    오늘 쓰신 글과 약간은 관련이 있는 블로그 아티클 하나 추천해 드립니다.


    저 스스로도 소셜 미디어의 사회 각계 각층, 특히나 기업의 POC(Point of Communication)으로써의 가능성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제가 링크한 부분이 실제 산업에서는 좀더 자주 있는 상황인 것 같습니다. 이런 부분에 대한 걱정이 어느 정도 해결되지 않는 한, 나아갈 길은 참으로 멀지 않나 생각이 됩니다.

    딴지를 걸거나, 한다기보다는 관련있고 재미있는 글 하나 추천해 드리려고 답글 썼습니다.

    감사합니다.
    2009.09.09 11:52
  • 프로필사진 마루날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안그래도 Engagementdb와 관련된 유사한 형태의 측정 및 랭킹 서비스(?)를
    모 회사와 함께 준비하고 있습니다. ^^

    프로토타입이 나오면 한번 보여드리고 미도리님의 고견도 청해 듣겠습니다.
    2009.09.09 15:44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