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즘 내가 꽂힌 삼청동의 단풍나무집에서 지난 6월 21일 더 블로거 1기 OB모임과 즐거운 만남이 있었다.
1기 시절에는 모임때마다 이것저것 챙기느라 긴장한 모드였다면 이날은 그저 오랜 친구를 만나러 가는 설레는 기분이랄까. OB모임을 줄기차게 외쳐오던 몇몇 열성 멤버들이 이날은 날을 잡고 밀린 이야기를 나누느라 여념이 없는 모습이었다. 나도 평소의 '정차장'이 아니라 블로거 '미도리'로서의 기분을 만끽하면서 신나게 먹고 재밌게 이야기를 나누었던 것 같다.

삼청동이 많이 변했다고는 하지만 아직 옛 모습이 남아있고 나무가 꽤 우거진 좁은 2차선 도로에서 풍겨나오는 아기자기함이 너무나 좋다. 역시 모임의 분위기는 장소가 반 이상 좌우하는 것 같다. 어쩌면 이들과 블로그를 하는 동안은 계속 친구를 지낼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요즘 우스개소리로 먼 사촌보다 이웃 블로거나 트위터 친구나 낫다고 하지 않는가 ㅎㅎㅎ

PANASONIC Lumix LX3 

삼청동 단풍나무집, 지나가기만 하다가 처음 가본 날.


들어가는 입구가 가정집 같다. 입구부터 사진 찍느라 바쁘다.


슬슬 오늘의 참가자들 입장합니다. ^^



이집의 대표 메뉴인 천겹살. 도톱한 것이 삼겹살보다 낫다

우삽겹의 포스~

모두 오랫만에 만났는데요, 어색함 없이 반가운 이야기로 더없이 편안한 시간 ^^

작품명: 옵티머스Q 4총사와 천겹살. 작자: 쭌스

2차로 자리를 옮겨 수다 삼매경에 빠질 수 없는 간식 - 팥빙수

나의 지름신을 부른 자그니님의 옵티머스Q 전용 거치대 ㅋㅋ

              
                # 관련 포스팅: http://news.egloos.com/3335164

그리하여 짜잔~ 나도 트위터로 레이켓님에게 추천받은 바로 요놈으로 질러버렸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
댓글쓰기 폼